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화사, 남친 질문에 당황 "뭘 그런 걸 물어봐요"('제시의 쇼터뷰')

네이버구독_2010062
강효진 기자
기사승인 2021.11.26 07:18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화사. 출처ㅣ쇼터뷰 캡처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가수 화사가 솔로 활동에 나서는 부담감을 솔직하게 털어놨다.

화사는 25일 공개된 SBS 모비딕 '제시의 쇼터뷰'에 출연해 컴백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화사는 자신을 표현할 수 있는 키워드 세 가지로 배탈, 나른, 행복을 꼽았다. 그는 "요즘 배탈이 났다. 소화가 잘 안 된다"고 털어놨고, 제시는 "스트레스를 받아서 그렇다"며 컴백 부담감을 느끼고 있을 화사를 다독였다.

이어 '행복'에 대해 제시는 "행복해요? 남자친구 있어요?"라고 물었다. 화사는 잠시 멈칫 하더니 "뭘 그런 걸 물어봐요. 없어요"라고 답하며 웃음 지었다. 그는 "혼자 있을 때 잘 안 웃지 않나. 일터에 와서 더 많이 웃고 행복을 찾아가는 그런 기분이다"라고 털어놨다.

화사는 신곡 '암어빛'을 소개하며 "올 한 해는 너무 무거웠다. 생각도 길었다. 그 때 느낀 영감으로 쓴 거다. 곡 작업을 하면서 챙겨야 할 게 많았는데 그게 감당이 안 되면서 내가 강해지지 않으면 여기서 살아남지 못하겠다는 마음으로 임했다"고 밝혔다.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네이버구독_2010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