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히딩크 中 감독, “도쿄 올림픽, 갈 길이 멀다”

기사승인 2018.10.12 14:35

▲ 히딩크 감독 ⓒ시나스포츠

[스포티비뉴스=박주성 기자] 거스 히딩크 중국 21세 이하(U-21) 대표팀 감독이 도쿄 올림픽에 참가하기 위해서는 갈 길이 멀다고 말했다.

중국축구협회는 지난달 10일 거스 히딩크 감독을 21세 이하 대표팀 감독으로 선임했다. 히딩크 감독의 최우선 목표는 2020년 도쿄 올림픽 남자 축구 본선 참가다. 히딩크 감독은 오는 114개국(중국, 멕시코, 아이슬란드, 태국) 초청 대회에서 데뷔전을 치를 전망이다.

현재 중국 21세 이하 대표팀은 히딩크 감독의 네덜란드에서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히딩크 감독은 내년 1월 올림픽 예선에 참가할 25명의 선수를 발표할 예정이다. 히딩크 감독은 첫 훈련이 끝난 후 팀이 조금씩 발전할 수 있길 바란다며 현재 대표팀을 진단했다.

다음 달 중국 21세 이하 대표팀은 올림픽 예선 1단계에 돌입한다. 중국 시나 스포츠에 따르면 히딩크 감독은 현재 팀이 반드시 해야 하는 것은 1단계를 통과하는 것이다. 그 다음 2020 도쿄 올림픽의 2번째 단계를 생각할 것이다. 갈 길이 멀다. 어려움이 가득하다고 말했다.

이 시각 관심정보
포토S
  • 인기기사
  • 섹션별인기
  •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