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한체육회, 선수촌혁신소위원회 제3차 회의 개최

기사승인 2019.05.23 13:37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사진 = 대한체육회 제공

[스포티비뉴스=조영준 기자] 대한체육회(회장 이기흥)는 22일 서울 올림픽컨벤션센터에서 선수촌혁신소위원회(위원장 유승민, 이하 선수촌혁신위) 제3차 회의를 개최했다.

먼저 보고사항으로 지난 2월 진천 국가대표선수촌에서 열린 이기흥 대한체육회장과 국가대표선수단 간담회 조치 현황이 상정됐다. 국가대표선수단 간담회 건의사항 중 육상 높이뛰기 매트 교체, 멀리뛰기판 모래 교체, 스쿼시 훈련장 점수판 교체 등 6건이 4월 이후 추가로 조치되어 건의사항 총 32건 중 현재까지 22건이 조치 완료되었다.

대한체육회는 선수촌 내 매점 및 카페 설치 대중교통 문제, 훈련장 시설정비 등 중·장기적 추진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도 단계적으로 검토 후 시행해나갈 예정이다.

추가로 지난 4월 진천 국가대표선수촌에서 열린 여자 선수의 날 행사 결과가 보고됐다. 체육회는 여자 선수의 날 행사로 국가 대표 선수단 사기 진작을 위한 장미꽃 증정 이벤트, 댄스 스포츠 공연, 건강관리법 강의 및 상담 등을 준비하여 선수들에게 잠시나마 마음의 여유와 즐거움을 주는 시간을 제공한 바 있다.

또한 선수촌혁신위는 국가대표선수촌의 심리상담사 운영 추진의 건에 대해 심의·의결했다. 위원들은 선수촌과 같은 특수한 환경에서 훈련에 매진하고 있는 선수들의 정서적 안정감 함양과 고충 및 심리 상담을 위해서는 전문 상담사가 절대적으로 필요하다는 데 의견을 모았다.

체육회는 선수촌혁신위의 고충?심리상담사 운영 요청을 검토한 후 내부절차에 따라 채용을 추진하여, 이르면 2020년 1월부터 선수촌 내 고충·심리상담사를 운영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