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공식발표] ‘해트트릭’ 호날두, 메시 넘고 UCL 이주의 선수

기사승인 2019.03.16 00:00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UEFA

[스포티비뉴스=박주성 기자]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리오넬 메시를 넘고 이주의 선수로 선정됐다.

유벤투스는 13(한국 시간) 알리안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19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2차전에서 아틀레티코마드리드에 3-0 승리를 거뒀다. 이로써 유벤투스는 1차전에서 0-2 패배를 뒤집고 3-28강에 합류했다.

영웅은 호날두였다. 호날두는 전반 27분 선제골을 기록하며 포문을 열었고, 후반 3분 골라인 판독 끝에 헤딩 동점골, 후반 41분에는 침착하게 페널티킥을 해결하며 경기를 뒤집었다. 모두가 믿을 수 없는 순간이었다.

경기 후 유럽축구연맹은 사디오 마네(리버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유벤투스), 리오넬 메시(바르셀로나), 르로이 사네(맨체스터시티)를 이주의 선수 후보로 선정했다. 그리고 15일 유럽축구연맹은 호날두를 이주의 선수로 선정했다.

메시는 22도움을 기록하며 모두를 놀라게 했지만 위기의 순간 해트트릭으로 팀을 구한 호날두가 이주의 선수로 선정됐다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