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진욱 감독 "오태곤 만루홈런, 일등공신"

기사승인 2018.08.10 21:58

▲ 10일 두산을 7-1로 물리친 김ㄷ진욱 KT 감독은 피어밴드의 호투와 오태곤의 만루홈런을 칭찬했다. ⓒ한희재 기자

[스포티비뉴스=수원, 김건일 기자] KT는 10일 수원KT위즈파크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에서 두산을 7-1로 꺾었다. 선발투수 라이언 피어밴드가 8이닝 1실점 호투로 마운드를 지켰고 2-0으로 앞선 5회 오태곤이 만루 홈런으로 6-0을 만들었다. 오태곤은 생애 첫 만루홈런과 함께 홀로 5타점을 올렸다.

김진욱 KT 감독은 "선발 피어밴드가 워낙 좋은 투구를 보여 줬고 8회까지 던져 줘 경기를 쉽게 풀어갈 수 있었다"며 "무엇보다 5회 오태곤의 만루홈런이 승리의 일등공신이다. 상하위 타선이 골고루 터져 팬들에게 워터 페스티벌처럼 시원한 경기를 보여드려 기쁘다"고 말했다.

이 시각 관심정보
포토S
  • 인기기사
  • 섹션별인기
  •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