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한체육회, 故 김운용 IOC 부위원장 평전 발간

기사승인 2017.11.01 15:35


[스포티비뉴스=조영준 기자] 대한체육회(회장 이기흥)는 2015년 대한민국 스포츠영웅으로 선정됐던 故 김운용 전 대한체육회장 및 전 IOC 부위원장의 평전인 '세계를 품은 빅맨, 김운용'을 발간하여 체육단체, 체육유관기관 및 각급 학교 도서관 등에 배포했다.

이번 평전은 외교관, 스포츠행정가, 정치인으로 살아온 故 김운용 IOC 부위원장의 치열한 반백년 인생사를 담았다.

'세계를 품은 빅맨' 김운용(Big Man who embraced the world)의 제호를 붙인 이번 평전은 A4사이즈의 402페이지 규모이며 양장 및 보급판, 4도(표지)와 2도(본문)로 제작돼 무료로 배포됐으며 대한체육회 홈페이지 스포츠영웅 명예의 전당(http://hero.sports.or.kr/v2015/index.jsp)를 통해서도 고인의 평전을 접할 수 있다.

제1장 '꿈을 찾아서'로 시작해 제2장 '청춘은 나라에 바치고', 제3장 '세계로 향해', 제4장 '세계를 품안에', 제5장 '사그러들지 않는 열정'에 이르기 까지, 한국스포츠의 국제화와 태권도의 세계화에 선도적 역할을 해온 그의 발자취를 담고 있다.

故 김운용 부위원장은 40여 년 동안 스포츠계에 몸담으며 대한체육회장, IOC 집행위원과 부위원장 등을 역임했다. 1988년 서울올림픽, 2002년 한·일 월드컵, IOC총회 등 국제대회와 주요 국제회의 국내 유치에 기여한 한국스포츠의 큰 별이었다.

평전의 집필자인 정태화 총장(현 한국체육언론인회 사무총장)은 "영면하기 나흘 전 9월 29일 김운용 전 회장이 전화를 걸어와 '손수 평전 감수를 마쳤으니 발행해도 좋겠다'는 말씀을 전해왔다"고 말했다. 이어 "이 평전이 故 김운용 부위원장의 유고라고 해도 지나치지는 않을지 모르겠다"고 덧붙였다.

대한체육회는 매년 '대한민국 스포츠영웅'으로 선정된 체육인들에 대한 평전을 제작해 오고 있으며 이제까지 故 손기정, 故 김성집, 故 서윤복, 故 민관식, 장창선 영웅에 대한 평전을 제작·배포한 바 있다.


이 시각 관심정보
포토S
  • 인기기사
  • 섹션별인기
  •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