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노을, 가을이라 더 반가운 목소리 '미워지지가 않아'[신곡읽기]

네이버구독_2010062
장진리 기자
기사승인 2021.10.27 18:00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노을 '미워지지가 않아' 뮤직비디오. 제공| 씨제스엔터테인먼트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그룹 노을이 애절한 가을 발라드로 돌아왔다.

노을은 27일 오후 6시 '미워지지가 않아' 음원과 뮤직비디오를 공개했다.

'미워지지가 않아'는 '너의 곁에만 맴돌아' 이후 1년 만에 발표하는 신곡이다. 최근 웹툰 '이두나!' OST '시계추', 웹툰 '바니와 오빠들' OST '지켜줄게', 리코드 프로젝트 '오늘도 그대만' 등으로 음악 팬들을 만나왔던 노을은 '노을의 계절' 가을을 맞아 '미워지지가 않아'로 감성을 촉촉히 적신다.

'미워지지가 않아'는 일방적인 헤어짐을 통보받고 난 뒤 이별이 막 시작되는 가장 혼란스러운 때의 감정을 이야기한 곡이다. 노을은 이별 후 받아들일 수 없는 상황과 연인에 대한 미련을 애절하게 그려내며 감성 발라드를 완성했다. 

뮤직비디오에는 씨제스엔터테인먼트에 최근 합류한 그룹 마이네임 출신 강준규가 출연해 이별에 아파하는 남자의 솔직한 내면을 잘 그려냈다. 갑작스러운 이별 후 덤덤하게 일상을 살고 있지만, 사랑했던 순간순간을 떠올리며 내면에 휘몰아치는 이별 후폭풍을 감내하는 남자의 속내를 짙은 감성 눈물 연기로 표현하며 노래의 몰입도를 더했다.

'청혼', '그리워 그리워', '붙잡고도', '전부 너였다' 등 메가 히트곡을 비롯해 '늦은 밤 너의 집 앞 골목길에서', '문득', '너는 어땠을까' 등 발매하는 곡들마다 음원차트 1위를 석권하는 '한국 대표 발라드 그룹' 노을은 이번에도 '미워지지가 않아'로 이별남녀를 위로하는 곡으로 가을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멤버들의 담백한 보컬과 만난 부드러운 멜로디는 극한 전개가 없이도 마음을 울린다. 좋은 목소리가 가장 좋은 악기라는 말처럼, 노을 네 멤버의 개성 강한 목소리와 아름다운 하모니가 가을하면 또 생각날 노래를 탄생시켰다.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네이버구독_2010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