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손등에 공 맞은' 정은원, 검진 결과 이상없음 판정 '안도'

네이버구독_2010062
고유라 기자
기사승인 2021.10.26 22:01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26일 대전 LG전에서 손등에 공을 맞은 한화 내야수 정은원. ⓒ연합뉴스

[스포티비뉴스=대전, 고유라 기자] 한화 이글스 내야수 정은원이 검진 결과 이상없음 소견을 받았다. 

정은원은 26일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LG 트윈스전에서 3회 임준형의 공에 오른 손등을 맞고 출루했다.

정은원은 5회 한 타석을 소화했으나 6회초 수비 때 이도윤으로 교체돼 경기 중 충남대병원으로 이동했다.

한화는 "엑스레이와 CT 검진 결과 특이 소견이 발견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한화는 시즌 막판 노시환이 최근 수비 훈련 중 발등 미세 골절로 시즌 아웃된 데 이어 내야 주축을 부상으로 잃을 뻔한 위기에서 벗어났다.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네이버구독_2010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