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SPO 고척] 삼성 잡은 키움 홍원기 감독 "정찬헌 호투가 승리 요인"

네이버구독_2010062
박성윤 기자
기사승인 2021.10.27 21:58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정찬헌 ⓒ곽혜미 기자
[스포티비뉴스=고척돔, 박성윤 기자] "정찬헌 호투가 승리 요인. 박병호 타점으로 분위기 지켜."

키움 히어로즈 홍원기 감독이 27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 리그' 삼성 라이온즈와 경기에서 8-3으로 이긴 뒤 승리 소감을 남겼다.

이날 키움은 투타에서 고른 활약을 펼치며 삼성을 제압했다. 선발투수 정찬헌이 6이닝 3피안타 2볼넷 4탈삼진 무실점 호투를 펼쳤다. 김태훈이 9회초 1이닝 3실점으로 주춤하긴 했지만, 조상우와 김재웅이 1이닝씩을 나눠 막으며 무실점으로 삼성 타선을 봉쇄했다.

타선에서는 외국인 타자 윌 크레익이 멀티히트 3타점으로 활약한 가운데 김혜성이 멀티히트 2도루 3득점, 박병호가 멀티히트 1타점을 기록하며 팀 승리를 이끌었다.

경기 후 홍 감독은 "정찬헌이 6이닝 무실점으로 막아준 게 승리 요인이다. 정찬헌과 김재현 호흡이 좋았다"며 투포수 호흡을 칭찬했다. 경기 전부터 홍 감독은 두 배터리 흐름이 좋다며, 이지영 대신 김재현에게 마스크를 맡겼다고 말했는데, 선수 기용이 승리 요인 가운데 하라조 자리를 잡았다.

이어 "크레익이 중요한 순간마다 타점을 뽑아주며 중심 타자 역할을 해줬다. 박병호가 5회 점수를 뽑아줘서 분위기를 지킬 수 있었다"며 중심 타자들의 활약도 언급했다.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네이버구독_2010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