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정석원♥' 백지영, 딸 하임이 이렇게 생겼구나…"묘하게 닮았네"

신수정 인턴기자
기사승인 2021.10.27 10:07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백지영. 출처| 백지영 인스타그램
[스포티비뉴스=신수정 인턴기자] 가수 백지영이 딸 하임이를 그린 그림을 공개했다.

26일 백지영은 자신의 SNS에 "내가 그린 하임이"라는 글과 함께 게시물을 게재했다.

영상 속 백지영은 딸 하임이를 관찰하며 연필로 딸의 모습을 그려가고 있다. 막힘없이 그려나가는 백지영의 예사롭지 않은 손놀림이 완성본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어 공개한 완성된 그림에는 백지영의 이목구비와 닮은 하임이의 초상화가 담겨있어 팬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어 백지영은 "내 딸 마음에 안 들어서 삐졌네 포토샵을 좀 한 상태로 그릴 걸 그랬나?"라며 자신의 얼굴 그림을 마음에 들어 하지 않는 딸에 대해 장난기 가득한 글을 덧붙이며 친구같이 다정하고 유쾌한 모녀 사이를 자랑했다.

누리꾼들은 "언니 두 눈에 높이가 다르잖아요!", "묘하게 닮았네", "엄마랑 똑 닮았는데?", "너무 사실적으로 그려서 마음에 안 드나 봐", "그 와중에 아빠랑도 닮은 것 같아"등의 댓글을 남겼다.

백지영은 2013년 9살 연하 배우 정석원과 결혼해 딸 하임이를 얻었다. 현재 TV조선 '내일은 국민가수'의 심사위원으로 출연하고 있다.

▲ 백지영이 그린 딸 얼굴. 출처| 백지영 인스타그램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