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이용규♥' 유하나, 애둘맘의 안믿기는 수영복 자태…누나라 불러야 하나

신수정 인턴기자
기사승인 2021.10.26 14:15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유하나. 출처| 유하나 인스타그렘
[스포티비뉴스=신수정 인턴기자] 배우 유하나가 아들과 함께하는 일상을 공개했다.

25일 유하나는 자신의 SNS에 "일 번이란 둘이서"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유하나는 첫째 아들과 함께 호텔에서 여유로운 휴가를 즐기고 있는 모습이다. 수영복을 차려입고 호텔 수영장에서 물놀이는 즐기고 있는 두 사람의 해맑은 표정에서 친구같이 다정한 모자 사이임을 느낄 수 있다. 

특히 수영모를 써도 가려지지 않는 유하나의 동안 미모와 아이 둘의 엄마라고는 믿을 수 없는 군살 없이 가녀린 몸매가 팬들의 눈길을 사로잡는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수영모 쓰고도 예쁘기 어려운데", "아들 완전 신났네", "엄마가 전혀 엄마 같지 않네", "누나라고 해도 믿을 듯"등의 댓글을 남기며 유하나의 비주얼을 감탄했다.

유하나는 야구선수 이용규와 결혼해 슬하에 두 아들을 두고 있다. 현재 개인 SNS를 통해 팬들과 활발하게 소통 중이다.

▲ 유하나. 출처| 유하나 인스타그렘
▲ 유하나. 출처| 유하나 인스타그렘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