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트와이스 미나 "인생에 항상 노래가 있어, 노래를 들으면 추억이 떠오른다"

네이버구독_2010062
김원겸 기자
기사승인 2021.10.22 16:39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얼루어 코리아
[스포티비뉴스=김원겸 기자]트와이스 미나가 단독 화보를 공개하고 팔색조 매력를 뽐냈다.

미나는 패션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얼루어 코리아 11월호에서 청순미부터 도발적인 무드까지 다채로운 콘셉트를 소화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미나만의 우아하고 청초한 미모를 담아내는 것은 물론 시크한 분위기를 완성해 '화보 장인'다운 면모를 과시했다.

사진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는 진솔한 이야기를 전해 팬들을 감동케 했다. "트와이스가 해외 팬분들을 직접 만나 뵌 지 오래됐지만 영어로 된 노래를 글로벌 싱글로 처음 냈다. 6주년에 이렇게 새롭고 큰 시도를 할 거라고 상상도 못해서 많이 기대가 됐고 개인적으로도 좋은 추억이 됐다"고 밝혔다. 또 그동안 발표한 앨범을 되돌아보며 "저희 노래를 들으면 준비했던 시기의 추억이 많이 떠오른다. '우리가 이렇게 많은 걸 했구나' 하는 뿌듯함과 만족감이 있다. 노래를 기준으로 몇 달씩 기억된다. 인생에 항상 노래가 있다"라고 애틋함을 표했다.

이어 트와이스로서 새롭게 해보고 싶은 게 있냐는 질문에 "클래식 장르의 느낌도 좋을 것 같다. 특히 클래식을 하면 안무도 더 예쁘게 나올 것 같다"라고 다양한 시도에 대한 열의를 드러냈고, "올해는 연말 콘서트도 있고, 그보다 정규 앨범 준비가 먼저다. 또 달려야 한다"며 당찬 포부를 밝혀 보는 이들을 흐뭇하게 했다.

더 많은 미나의 이미지와 인터뷰는 패션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얼루어 코리아 11월호와 공식 홈페이지에서 만날 수 있다.

트와이스는 지난 18일부터 22일까지 데뷔 6주년 위크를 진행하고 국내외 팬들과 특별한 추억을 쌓았다. 풍부한 콘텐츠와 팬 참여형 이벤트를 마련한 이들은 지난 20일 네이버 브이라이브와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트와이스 6주년 기념: 홈 파티 위드 원스'(TWICE 6th Anniversary: H6ME PARTY with 6NCE)를 온라인 생중계하고 글로벌 원스(팬덤명, ONCE)와 소통했다. 이 자리에서 11월 12일 발매하는 정규 3집 '포뮬러 오브 러브: O+T=<3'에 수록 예정인 신곡 '캔디'를 깜짝 선공개해 팬들을 기쁘게 했다.

▲ ⓒ얼루어 코리아
한편 트와이스는 2021년 하반기 맹활약을 이어간다. 오는 11월 12일 오후 2시(미국 동부시각 기준 0시) 정규 3집 '포뮬러 오브 러브: O+T=<3'를 발매하고 약 5개월 만에 컴백한다. 이어 12월 15일에는 일본 새 싱글 '도넛'을 발표하고 따뜻한 연말을 선사한다.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네이버구독_2010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