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기적', 20일 무대인사 전면 취소 "스태프 코로나 의심증상"[공식]

네이버구독_2010062
김현록 기자
기사승인 2021.09.20 13:06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영화 '기적' 포스터. 제공|롯데엔터테인먼트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영화 '기적'이 20일 무대인사를 취소했다.

영화 '기적'의 배우 박정민 이성민 임윤아 이수경 등과 이장훈 감독은 20일 서울 CGV용산, 롯데시네마 월드타워, 메가박스 코엑스 등에서 무대인사를 진행할 예정이었으나 당일 이를 모두 취소했다.

'기적' 측 관계자는 스포티비뉴스에 "스태프 중 한 명이 코로나19 의심증상을 보여 예방 차원에서 이날 무대인사를 취소했다"고 설명했다.

영화 '기적'은 오갈 수 있는 길은 기찻길밖에 없지만 정작 기차역은 없는 마을에 간이역 하나 생기는 게 유일한 인생 목표인 준경(박정민)과 동네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당초 추석 명절을 맞아 극장을 찾은 관객들에게 직접 인사를 전하기 위해 무대인사를 기획했다. 지난 18일 무대인사는 예정대로 진행된 바 있다.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네이버구독_2010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