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한체육회, 유·청소년 '생활·전문체육 연계강화' 사업 공모

정형근 기자
기사승인 2021.09.17 17:15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2020년 청소년스포츠한마당(경기 산악). ⓒ대한체육회
[스포티비뉴스=정형근 기자] 대한체육회는 유·청소년의 평생 체육활동 기틀을 마련하고 나아가 생활체육과 전문체육 간 선순환 구조 정착을 목적으로 하는 '유·청소년스포츠기반 구축사업' 운영 주관단체 선정을 위한 공모를 한다고 17일 밝혔다. 

유·청소년스포츠기반 구축사업은 2021년 신규 사업으로 올해는 주관단체, 사업목적 및 참가대상에 따라 총 4개의 공모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17일부터 29일까지 공문을 통한 참가단체 공모 접수를 진행하고 10월 초 심사를 통한 주관단체 선정 절차를 거쳐 10월부터 내년 2월까지 사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회원종목단체가 주관하는 ‘종목별 변형 스포츠모델 개발 및 보급 지원 사업’은 유·청소년이 해당 종목을 쉽게 접할 수 있도록 변형 모델을 개발·보급하고 지속 참여하도록 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종목별 스포츠 새싹 발굴 대회’는 객관적 지표를 활용, 운동에 재능이 있는 체육 인재를 발굴하여 전문 선수 육성까지 연계하는 기반을 마련한다.

대한체육회는 "시도체육회가 주관하는 ‘유소년 스포츠 사회가치 창출 사업’은 지역 사회 내 유·청소년 대상 유의미한 사회적 가치를 선택하고 신체활동을 통해 사회적 문제를 개선하는 데 기여하고자 한다. ‘지역별 스포츠 유망주 육성 캠프’는 지역별 스포츠 유망주 측정·발굴과 지역별 학교 운동부 또는 실업팀과 연계한 캠프 참여 등 기회를 제공한다"고 전했다.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