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UFC

UFC 267, 10월 '파이트 아일랜드'로…스털링 vs 얀 재대결

네이버구독_2010062
이교덕 기자
기사승인 2021.08.11 01:06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챔피언 알저메인 스털링(오른쪽)과 도전자 페트르 얀이 오는 10월 UFC 267에서 재대결한다.

[스포티비뉴스=이교덕 격투기 전문기자] UFC가 다시 '파이트 아일랜드(Fight Island)'로 향한다.

UFC가 오는 10월 30일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 에티하드아레나에서 UFC 267을 연다고 11일 공식 발표했다.

한국 시간으로는 10월 31일 일요일 새벽 시간 스포티비 나우(SPOTV ON)와 스포티비 나우(SPOTV NOW)에서 생중계될 예정이다.

'파이트 아일랜드'는 아부다비 야스섬(Yas Island)를 일컫는다.

야스섬은 아부다비에 있는 인공섬 중 하나. 면적 25km²로 여의도의 약 3배다. 전 세계 관광객을 끌어모으기 위해 만들어진 특구여서 최고 수준의 레저 시설과 쇼핑센터 등을 자랑한다.

UFC가 지난해 코로나 팬데믹으로 대회 장소가 없을 때 아부다비관광청과 협의해 UFC 대회를 열기 시작하면서 야스섬이 '파이트 아일랜드'로 불리게 됐다.

지난해 7월, UFC 251을 포함해 4개 대회가 야스섬에서 열렸다. 지난해 9월 말부터 10월까지, UFC 253·UFC 254를 포함한 5개 대회도 이곳에서 개최됐다.

올해 1월 UFC 257과 2개 대회도 야스섬 에티하드아레나에서 펼쳐졌다.

UFC 267에서 치러질 맞대결은 △얀 블라코비치와 글로버 테세이라의 라이트헤비급 타이틀전 △알저메인 스털링과 페트르 얀의 밴텀급 타이틀전이다.

△리징량과 함자트 치마예프의 웰터급 경기 △이슬람 마카체프와 하파엘 도스 안요스의 라이트급 경기 등이다.

UFC 267은 아부다비가 오는 10월 21일부터 시작하는 '아부다비 쇼다운 위크'의 대미를 장식하는 이벤트다.

'아부다비 쇼다운 위크'는 아부다비에 관광객을 모으기 위해 다양한 이벤트를 여는 행사 기간을 말한다.

■ UFC 267 매치업

[라이트헤비급 타이틀전] 얀 블라코비치 vs 글로버 테세이라

[밴텀급 타이틀전] 알저메인 스털링 vs 페트르 얀

[웰터급] 리징량 vs 함자트 치마예프

[라이트급] 이슬람 마카체프 vs 하파엘 도스 안요스

[헤비급] 알렉산더 볼코프 vs 마르친 티부라

[헤비급] 월트 해리스 vs 타이 투이바사

[여성 스트로급] 아만다 히바스 vs 비르나 잔디로바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네이버구독_2010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