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NBA

이현중, 약 한 달 만에 코트 밟는다…서던 버지니아전 출격 준비

네이버구독_201006
이민재 기자,임창만 기자
기사승인 2021.02.19 20:05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이현중 ⓒ데이비슨대 SNS
[스포티비뉴스=이민재 기자, 임창만 영상기자] 이현중(데이비슨대)이 드디어 코트를 밟습니다.

데이비슨대는 20일(한국 시간) 디비전3인 서던 버지니아와 2020-21시즌 NCAA(미국대학체육협회) 홈경기를 펼칩니다.

이현중은 그동안 경기에 뛰지 못했습니다. 코로나19 이슈 때문이었는데요. 두 명의 선수와 팀 관계자가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으면서 모든 팀 활동이 중단되었죠. 1월 25일 매사추세츠전 이후 한 경기도 치르지 못했습니다.

사실 데이비슨의 경기는 오랜 공백 끝에 19일에 열릴 예정이었습니다. 그러나 현지 날씨 문제로 서던 버지니아 선수단이 이동에 어려움을 겪었고, 결국 경기가 20일로 미뤄졌습니다.  

이현중의 올 시즌 경기력이 상당합니다. 공이 없는 움직임을 통한 3점슛뿐만 아니라 최근에는 패스와 수비, 리바운드 싸움에 눈을 뜨면서 팀플레이에 더 많은 힘을 보태고 있습니다. 상대적인 약체인 서던 버지니아와 맞대결에서 장점이 더욱 두드러질 가능성이 높아 보입니다.

데이비슨대는 코로나로 경기가 멈추기 전까지 기세가 좋았습니다. 4연승을 기록하며 애틀랜틱 10 콘퍼런스 2위에 자리를 잡았습니다. 시즌 끝까지 순위 경쟁을 통해 3월의 광란으로 불리는 NCAA 64강 토너먼트 진출을 노릴 전망입니다.

스포티비뉴스=이민재 기자, 임창만 영상기자
제보>lmj@spotvnews.co.kr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네이버구독_2010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