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16→24건' 페이크 파울 늘었다…DB·SK 각각 4건씩 기록

네이버구독_201006
이민재 기자
기사승인 2021.02.10 16:45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이정현 ⓒKBL
[스포티비뉴스=이민재 기자] KBL은 공식 홈페이지(www.kbl.or.kr)를 통해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4라운드 페이크 파울 명단을 공개했다. 

경기 본부는 지난 시즌부터 반칙을 유도하거나 과도한 액션으로 심판과 팬을 속이는 행위인 페이크 파울에 대해 선수들의 경각심을 일깨우고 공정한 경기운영을 위해 관련 현황을 매 라운드 종료 후 공개하고 있다. 

이번 4라운드에서 확인된 페이크 파울은 총 24건으로 3라운드(16건) 대비 8건 증가했고, 지난 시즌 4라운드(14건) 대비 10건 증가했다. 원주 DB와 서울 SK가 각 4건의 페이크파울을 기록했다. 전주 KCC 이정현은 4라운드 페이크파울 1건을 추가하며 최다 7건을 기록했다.

KBL은 페이크 파울 적발 시 1회 : 경고 / 2~3회 :  20만원 / 4~5회 : 30만원 / 6~7회 : 50만원 / 8~10회 : 70만원 / 11회 이상은 100만원의 벌금을 부과하고 있다.  

스포티비뉴스=이민재 기자
제보>lmj@spotvnews.co.kr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네이버구독_2010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