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스카이캐슬'→'경이로운 소문' 이지원, 경이로운 상승세

네이버구독_201006
장진리 기자
기사승인 2021.01.23 09:35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이지원. 제공| 포레스트엔터테인먼트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배우 이지원이 '경이로운'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이지원은 영화 '개를 훔치는 완벽한 방법'부터 JTBC 드라마 '스카이 캐슬', 영화 '히트맨', 현재 방영 중인 OCN 드라마 '경이로운 소문'으로 맹활약을 이어가며 독보적인 존재감을 인정받았다.

이지원은 2014년 개봉한 영화 '개를 훔치는 완벽한 방법'으로 대중에게 얼굴을 알렸다. 친구 지소를 위해 적극적으로 개 훔치는데 가담하는 엉뚱 발랄한 소녀 채랑으로 관객들과 관계자들의 마음을 모두 훔쳤다. 어른들에게 거침없이 말을 날리는 톡 쏘는 연기력으로 생동감 넘치는 캐릭터 소화를 인정받았다.

이지원의 존재감을 가장 확실하게 각인시킨 것은 '스카이 캐슬'이다. 이 드라마에서 그는 치밀한 계획과 구속 안에서 항상 일탈을 꿈꾸는 강예빈으로 열연했다. 엄마의 사랑과 애정 결핍으로 일탈을 벌이고 친하게 지냈던 언니 혜나(김보라)의 죽음으로 인한 분노로 어른들의 세상에 일침을 날리는 회심의 사이다 일격 등 굵직한 감정 연기가 시청자들의 열띤 반응을 이끌었다. 

화제성과 연기력을 모두 입증한 이지원의 활약은 다시 안방에서 스크린으로 옮겨갔다. '히트맨'에서 망한 웹툰 작가이자 전설의 암살 요원이었던 준(권상우)의 딸 가영이 된 이지원은 가족의 행복을 위해 성공한 래퍼를 꿈꾸는 당찬 10대 소녀의 면모를 유감없이 보여줬다. 극중에서 직접 작사한 곡 '효미더머니'로 남다른 힙합 제스처와 스웨그 넘치는 랩 실력을 선보이며 관객들에게 유쾌한 웃음을 선사했다.

최근 방송되는 '경이로운 소문'에서도 이지원은 종횡무진 활약 중이다. '경이로운 소문'은 OCN 개국 이래 역대 최고 시청률을 기록한 작품으로, 이지원은 소문(조병규 분)을 지켜줘야 하는 사명감 하나로 똘똘 뭉친 속 깊은 절친 임주연으로 매력을 발휘하고 있다. 다리가 불편했던 소문이 극적으로 걸을 수 있게 되자 자기 일처럼 기뻐하며 우는 장면 등 등장할 때마다 명장면을 탄생시키며 시청률 고공 행진에 힘을 보태고 있다. 특히 웹툰을 찢고 나온 듯한 싱크로율이 적재적소에서 빛을 발한다는 평가다. 

이지원은 SBS 새 드라마 '라켓소년단' 출연도 확정했다. 쉴 틈 없는 연기 행보로 승승장구 상승세를 이어갈 것으로 보인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네이버구독_2010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