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수찬-주현미, 시너지 듀엣의 정석 '사랑만 해도 모자라'[신곡읽기]

네이버구독_201006
장진리 기자
기사승인 2021.01.14 17:59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사랑만 해도 모자라' 뮤직비디오. 출처| 뮤직비디오 캡처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가수 김수찬과 주현미가 듀엣으로 특급 호흡을 뽐냈다.

김수찬은 14일 오후 6시 주현미와 함께 부른 신곡 '사랑만 해도 모자라' 음원과 뮤직비디오를 발표했다. 

'사랑만 해도 모자라'는 중저음이 매력적인 김수찬과 간드러지는 주현미의 고음이 어우러진 댄스 트로트곡. 사랑만 하기에도 바쁜 세상에서 서로를 있는 모습 그대로 인정하자는 가사가 공감을 불러 일으킨다. 특히 '아모르파티'로 트로트 붐을 일으킨 '히트 메이커' 윤일상이 작사, 작곡, 프로듀싱을 맡아 제2의 신드롬을 예고한다.

주현미와 김수찬은 중저음, 고음을 꽉 들어맞게 채우는 하모니로 '특급 듀엣'의 면모를 자랑한다.  김수찬이 밀고 주현미가 끄는 밀당 파워가 인상적이다. '미스터트롯'으로 처음 만나 트로트를 대표하는 선후배로 좋은 인연을 이어가고 있는 두 사람은 서로의 강점만이 돋보이는 시너지 효과를 냈다. 

뮤직비디오에는 '팽락부부' 팽현숙, 최양락이 출연해 감칠맛을 더한다. 팽현숙은 주현미, 최양락은 김수찬의 목소리를 대변해 신나는 립싱크와 흥 넘치는 연기로 눈과 귀를 사로잡는다. 여기에 김수찬은 귀엽고 사랑스러운 댄스와 끼 넘치는 표정 연기로 댄스 트로트 장르의 매력을 한껏 돋운다.

요즘 시대에 걸맞은 세로형 화면으로 촬영된 뮤직비디오가 특히 인상적이다. 김수찬의 실제 SNS 아이디를 이용한 재기발랄한 뮤직비디오가 곡의 매력을 배가시킨다. 가사가 바뀔 때마다 SNS 라이브 방송 댓글 형태로 바뀌고, 합동 방송 형태로 최양락, 팽현숙이 나타나는 화면이 곡의 톡톡 튀는 분위기를 그대로 전달한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네이버구독_201006
네이버구독_2010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