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달이 뜨는 강' 김소현X지수, 대본리딩서 만난 평강-온달 '비주얼 폭발'

네이버구독_201006
강효진 기자
기사승인 2021.01.07 13:50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달이 뜨는 강. 제공ㅣ빅토리콘텐츠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KBS 새 드라마 '달이 뜨는 강' 대본 리딩 현장이 공개됐다.

오는 2월 첫 방송 예정인 KBS 새 월화드라마 '달이 뜨는 강'은 고구려가 삶의 전부였던 공주 평강(김소현)과 사랑을 역사로 만든 장군 온달(지수), 운명에 굴하지 않은 두 청춘의 순애보를 그린 퓨전 사극 로맨스다.

이런 가운데 7일 '달이 뜨는 강'의 출발을 알리는 대본 리딩 현장이 공개돼 이목을 집중 시킨다. 최근 진행된 대본리딩 현장에는 윤상호 감독을 비롯해 김소현, 지수, 이지훈, 김법래, 왕빛나, 이해영, 한재영 등 출연진들이 모여 명품 사극을 만들기 위한 열정을 불태웠다.

먼저 공주 평강이자 살수 염가진 역을 맡은 김소현은 같은 사람이지만 전혀 다른 신분과 성격의 두 캐릭터를 집중력 있게 그려내며 감탄을 자아냈다. 냉철하고 잔인한 살수 염가진과 강직하고 총명한 공주 평강을 오가는 김소현의 연기가 그의 새로운 변신을 기대하게 했다.

이어 지수는 장군의 피를 타고났지만, 세상 모든 것을 사랑하는 비폭력주의자 온달로 분해 열연을 펼쳤다.

무엇보다 주목받은 것은 김소현과 지수의 케미였다. 두 배우는 서로를 만나 얽히고설키며 조금씩 변해가는 평강과 온달을 찰떡같은 호흡으로 표현하며 청춘 남녀의 역사에 남은 사랑을 대본 리딩 현장으로 소환했다. 대본 리딩 만으로 보는 이들의 가슴을 뛰게 하는 두 배우의 환상 케미스트리가 실제로는 어떻게 구현될지 기대를 더했다.

이외에도 외모는 물론 권력, 재력까지 다 갖춘 고구려 최고의 완벽남 고건 역의 이지훈, 정치 싸움 중심에 서 있는 고구려의 태왕 평원왕 역의 김법래, 평원왕의 계비 진비 역의 왕빛나, 고구려 왕실 최고의 실세 고원표 역의 이해영, 살수집단 천주방의 각주 두중서 역의 한재영 등 명품 배우들의 연기 열전이 탄탄함을 더했다. 이들은 모두 윤상호 감독의 디렉팅 하에 대본 속 인물을 구체화 시켜가며 완벽한 대본리딩을 마쳤다.

이와 관련 '달이 뜨는 강' 제작진은 "실제 촬영 현장만큼 뜨거운 열기가 가득한 대본 리딩 현장이었다. 배우들의 리딩을 듣는 것만으로도 1,500년 전 고구려가 생생하게 그려질 정도였다"며 "연기 열정으로 똘똘 뭉친 이들이 만나 어떤 시너지를 낼지 '달이 뜨는 강' 본 방송을 기대해 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달이 뜨는 강'은 오는 2월 첫 방송된다.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bestest@spotvnews.co.kr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네이버구독_2010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