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매과이어, “실망스럽지만 16강 갈 수 있어!”

네이버구독_201006
박주성 기자
기사승인 2020.12.03 11:44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매과이어

[스포티비뉴스=박주성 기자] 해리 매과이어(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경기 소감을 전했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3일 오전 5(한국 시간) 올드 트래포드에서 열린 2020-21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H5라운드에서 파리 생제르맹에 1-3 패배를 기록했다. 이로써 PSG는 승점 9점으로 2위로 올라섰다. 맨유는 승점 9점으로 불안한 1위를 유지했다.

경기 후 매과이어는 영국 ‘BT 스포츠를 통해 실망스러운 밤이다. 우리는 승리를 원했고, 1위를 원했다. 축구는 마지막 결과의 스포츠다. 우리는 더 좋은 기회가 있었다. 상대의 2골은 산만한 상황에 나왔다. 페널티박스 안에서 맞고 튀어나오고 핀볼 같은 골이었다고 했다.

이어 난 우리가 무엇인거 이룰 자격이 있다고 생각한다. 가벼운 기회들을 포기하지 말고 그런 기회를 살려야 한다. 우리는 여전히 녹아웃 스테이지에 나갈 수 있는 상황이다라며 아직 포기할 수 없는 상황이라고 밝혔다.

프레드의 퇴장에 대해서는 전반에 어떻게 경고를 줄 수 있는지 이상했다. 퇴장 혹은 아무것도 아니여야 했다. 경고는 아니었다. 프레드는 공을 따냈다. 2야드 앞에서 그걸 봤고, 부심은 5야드 앞이었다. 유럽에서는 특히 밑으로 들어가는 태클을 하면 경고를 받는다고 했다.

이제 맨유는 라이프치히와 마지막 경기를 앞두고 있다. 맨유는 무승부만 거둬도 16강에 갈 수 있지만 원정 경기라 안심할 수 없다. 과연 맨유가 위기의 상황을 뚫고 16강에 진출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스포티비뉴스=박주성 기자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네이버구독_201006
네이버구독_2010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