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컨디션 난조' 유인나, 코로나19 음성 판정→1일 저녁 촬영복귀[공식입장]

네이버구독_201006
김현록 기자
기사승인 2020.12.01 18:50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유인나. 제공|MNBC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배우 유인나가 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아 곧장 '나를 사랑한 스파이' 촬영에 복귀한다.

유인나는 1일 코로나19 검사를 받았고 오후 음성이라는 결과를 받았다. MBC 수목드라마 '나를 사랑한 스파이' 측은 "유인나 배우가 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 컨디션 회복 후, 저녁 촬영 스케쥴부터 합류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유인나는 애초 코로나19 접촉자가 아니었던 만큼 휴식으로 컨디션을 회복한 뒤 촬영에 차질이 없도록 예정돼 있던 밤 촬영 스케줄을 그대로 소화하는 것으로 풀이된다.

유인나는 이날 오전 영화 '새해전야'(감독 홍지영) 온라인 제작보고회에 건강상 이유로 참석하지 않아 우려를 샀다. 이와 관련해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측은 "유인나씨가 어젯밤부터 몸이 좋지 않아 당일 진행하는 새해전야 제작보고회에 참석하지 않았다. 혹시 모를 상황을 대비해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라고 설명한 바 있다.

한편 '나를 사랑한 스파이'는 앞서 확진 판정을 받은 타 프로그램 보조 출연자와 동선이 겹치는 보조 출연자가 확인되면서 지난달 24일 전면 촬영을 중단했다가 이틀 만에 촬영을 재개한 바 있다. 당시 접촉자들은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고, 유인나는 접촉자가 아니었다.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 roky@spotvnews.co.kr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네이버구독_201006
네이버구독_2010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