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검객' 장혁 "아역 이민혁, 운동신경도 좋지만 정말 노력했다"

기사승인 2020.09.17 11:26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검객. 출처ㅣ생중계 캡처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검객'의 장혁이 자신의 아역을 맡은 맡은 이민혁에 대해 "옆에서 보니 정말 많이 노력했다"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장혁은 17일 오전 11시 온라인으로 진행된 영화 '검객'(감독 최재훈) 기자간담회에서 이같이 밝혔다.

장혁은 "과정을 지켜봤는데. 민혁이가 운동신경이 좋은 건 맞지만 정말로 노력을 많이 했다. 액션 훈련하러 가서 신을 만들기까지 정말옆에서 지켜봤다. 이 친구가 집중도도 있지만 배역에 대한 노력이 있었다. 캐릭터를 알아가는 과정을 준비하는게 상당히 절실했다. 사실은 만들어서 그렇게까지 해온 것이다"라고 말했다.

최재훈 감독은 "아무래도 저희는 민혁이가 장혁 배우의 아역인 걸 숨기고 갔다. 반전은 아니지만 미리 밝혀지면 곤란하다고 생각했다"고 운을 뗐다.

이어 "처음엔 민혁이가 운동을 잘하는 지 몰랐다. 몇 명 추천을 받아서 오디션을 봤다"며 "사실 (장혁과의)싱크로율은 물론이고 액션을 무조건 직접 해야한다, 대역은 못 쓴다는 게 조건이었다. 나중에 캐스팅 하고보니 아이돌 중에서도 엄청 운동신경이 있는 친구였더라. 너무 액션신을 잘 소화했다"고 칭찬했다.

'검객'은 광해군 폐위 후 스스로 자취를 감춘 조선 최고의 검객 태율(장혁)이 공녀로 잡혀간 딸 태옥(김현수)을 구하기 위해 청나라 황족 구루타이(조 타슬림)과 맞서는 이야기를 담았다.

'검객'은 오는 23일 개봉한다.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bestest@spotvnews.co.kr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