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러셀, 갈비뼈에 스트레일리 공 맞고 교체… 병원 이동

기사승인 2020.09.16 20:24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키움 히어로즈 내야수 애디슨 러셀. ⓒ곽혜미 기자

[스포티비뉴스=고척, 고유라 기자] 키움 히어로즈 내야수 애디슨 러셀이 몸에 맞는 공으로 교체됐다.

러셀은 16일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롯데 자이언츠와 경기에 5번타자 2루수로 출장했다. 러셀은 2-0으로 앞선 5회 2사 3루에서 롯데 선발 댄 스트레일리의 4구에 왼 갈비뼈 쪽을 맞았다.

러셀은 한참 동안 앉아 고통을 호소하다가 1루에 출루했으나 6회 수비에 들어갈 때 교체됐다. 좌익수를 보던 김혜성이 2루에 들어가고 허정협이 좌익수로 투입됐다.

키움 관계자는 "러셀은 CM충무병원으로 이동해 엑스레이 촬영을 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스포티비뉴스=고척, 고유라 기자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