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상사와 성관계로 대기업 입사?…기안84, 또 여혐 논란→웹툰 수정[종합]

기사승인 2020.08.13 09:16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여혐 논란에 휩싸인 기안84. ⓒ곽혜미 기자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웹툰 작가 기안84가 '복학왕-광어인간'으로 여성혐오(여혐) 논란에 휩싸였다. 

기안84는 지난 11일 네이버 웹툰을 통해 공개한 '복학왕' 304화 광어인간 2화에서 여성이 상사와 성관계를 가진 후 대기업에 입사하는 내용을 그려 갑론을박을 불러 일으켰다. 

해당 회차에서 여자 주인공 봉지은은 "열심히 한다고 되는 게 아니다. 학벌, 스펙, 노력, 그런 레벨의 것이 아닌"이라며 회식 자리에서 커다란 조개를 배애 얹고 깨부순다. 이를 보던 40대 노총각 팀장은 감탄하며 주인공을 인턴으로 채용한다. 이후 팀장은 "뭐 어떻게 하다가 그렇게 됐어. 내가 나이가 40인데 아직 장가도 못 갔잖아"라고 했고, 남자 주인공은 "잤어요?"라고 묻는다. 

이 회차를 본 독자들은 조개를 깨부수는 장면, "잤어요?"라고 묻는 장면이 봉지은이 남자 상사와 성관계를 가진 뒤 합격했다는 사실을 암시한다며 기안84가 여성을 비하하고 희화화했다고 지적했다. 

▲ 여혐 논란에 휩싸인 기안84. ⓒ곽혜미 기자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기안84의 연재 중단을 요구하는 청원글이 게시됐다. 청원자는 "전부터 논란이 꾸준히 있었던 작가고, 이번 회차는 그 논란을 뛰어넘을 만큼 심각하다는 생각이 들어 청원을 올리게 됐다"고 했다. 또한 기안84가 고정 출연 중인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 게시판에도 기안84를 비판하는 글이 이어졌다. 

논란이 커지자 네이버 웹툰은 "작품으로 심려를 끼쳐 죄송하다"고 사과하며 "앞으로 다양한 사안들에 대해 작가들에게 환기하고 작품에 대해서도 계속 긴밀하게 소통하겠다"고 했다. 기안84는 문제가 된 '조개'를 '꽃게'로 수정했지만, 사과나 별다른 해명은 하지 않았다. 

기안84가 여혐 논란에 휘말린 것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2년 전에도 과거 웹툰에서 "누나는 늙어서 맛없어" 등의 대사를 쓴 사실이 알려져 여혐한 것이 아니냐는 의혹에 휘말렸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