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희재, '이수영의 12시에 만납시다'로 라디오 DJ 도전…달달 보이스는 덤

기사승인 2020.08.10 15:23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이수영의 12시에 만납시다'로 DJ 신고식을 치른 김희재. 제공|뉴에라프로젝트
[스포티비뉴스=김원겸 기자]트로트 가수 김희재가 라디오 DJ 신고식 치렀다.

김희재는 10일 방송된 CBS 음악FM '이수영의 12시에 만납시다'에 스페셜 DJ로 나섰다. 이날 김희재는 이수영을 대신해 스페셜 DJ를 맡아 안정적인 진행을 펼쳤다.

김희재는 시청자 사연을 읽는 것부터 음악 소개까지 첫 DJ 도전이 믿기지 않을 정도로 매끄러운 진행을 보여줘 제작진으로부터 합격점을 받았다. 또 매력적인 중저음 보이스로 청취자들의 귀를 사로잡았다.

앞서 김희재는 이찬원과 함께 해당 라디오의 게스트로 출연해 입담을 뽐낸 바 있다. 특히 이수영의 오랜 팬이라고 밝힌 김희재는 그의 라디오에서 첫 DJ 도전에 나서 더욱 남다른 의미를 더했다.

성공적으로 첫 라디오 진행을 마친 김희재는 "여러분과 함께할 수 있어서 영광이었고, 행복했다. 내일은 조금 더 편안한 목소리로 여러분들과 만나겠다"며 소감을 전했고, 끝 곡으로 이수영의 곡을 선곡해 '찐 팬'임을 입증했다.

김희재는 오는 13일까지 '이수영의 12시에 만납시다' 스페셜 DJ로 출연해 이수영의 빈자리를 채우며 활력을 불어넣을 예정이다.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