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고개 숙인 김남일, “승리 못해 팬들께 죄송하다”

기사승인 2020.08.01 21:18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김남일 감독 ⓒ한국프로축구연맹

[스포티비뉴스=성남, 박주성 기자] 김남일 성남FC 감독이 아쉬움을 삼켰다.

성남FC1일 오후 7시 탄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0 14라운드에서 FC서울에 1-2 패배를 기록했다. 이로써 서울은 승점 13점으로 리그 10위로 올라섰고 성남은 승점 14점으로 8위에 머물렀다.

경기 후 김남일 감독은 오늘 팬들에게 첫 선을 보인 날이었는데 승리를 못해 죄송스럽다. 주중 경기를 하다보니 체력적으로 문제가 있었던 것 같다. 추가 실점에 대해 아쉽게 생각한다. 초반에 부상자가 발생한 것이 패인이라고 생각한다. 미드필더 싸움에서 밀리는 부분이 있었고, 찬스를 많이 내줬다. 빨리 추스르고 인천전을 준비하겠다고 전했다.

이어 서울이 최용수 감독이 사퇴하면서 기존과 다르게 나올 것이라고 예상했다. 오늘 서울도 젊은 선수들이 출전했다. 우리가 준비한 게 미흡했다고 생각한다. 지금까지 잘해왔기 때문에 바꿀 필요는 없다고 생각한다. 앞으로도 상대에 따라서 변화가 있겠지만 기존의 우리가 잘할 수 있는 걸 준비하겠다며 인터뷰를 마쳤다.

스포티비뉴스=성남, 박주성 기자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