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아스널, 과르디올라+퍼거슨+무리뉴+벵거도 해결 못해"…머슨의 비판

기사승인 2020.07.14 15:40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스포츠타임'은 스포츠 프리미엄 영상 컨텐츠 브랜드입니다. 현장감 있는 생생한 스포츠 뉴스는 물론,
전문가들과 함께 해외축구 NBA UFC 등 다양한 종목 경기를 분석합니다.

▲ 미켈 아르테타 아스널 감독 ⓒ연합뉴스/AP
[스포티비뉴스=이민재 기자] 아스널의 수비 문제가 드러났다.

아스널은 13일 오전(이하 한국 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시즌 프리미어리그 35라운드 토트넘과 원정경기에서 1-2로 패배했다. 

전반 16분 아스널의 알렉상드르 라카제트가 선제골을 넣었다. 그러나 전반 19분 수비수 세아드 콜라시나츠의 패스 실수로 손흥민에게 골을 내준 뒤 후반 36분에는 코너킥으로 토비 알데르베이럴트에게 역전 헤딩골을 내주면서 그대로 무릎을 꿇었다.

'스카이스포츠' 해설위원 폴 머슨은 13일 "펩 과르디올라, 주제 무리뉴, 아르센 벵거, 알렉스 퍼거슨 감독까지 누가 아스널 감독이든 5야드짜리 패스를 못하는 선수가 있다면 문제에 봉착할 것이다"라는 내용의 글을 올렸다.

그는 "훈련 때 감독이 5야드 패스 훈련을 시키면 모든 선수들이 '왜 이걸 해야 해', '누가 5야드 패스를 못한다고'라고 할 것이다. 집중력의 문제다. 아침에 일어나 양치질하듯 집중하지 않아도 패스할 수 있다. 그렇게 훈련하면 안 된다"라고 밝혔다.

이어 "정말 형편없는 패스였다. 그러나 아스널이다. 자신에게 슛을 날리는 능력이 있다"라며 "선수들이 신경 써야 하는 건 클린시트다. 수비수가 해트트릭을 기록하는 것과 같다. 그런 식으로 생각하는 수비수를 원할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스포티비뉴스=이민재 기자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