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아이린&슬기 "레드벨벳 첫 유닛 부담도…팀과 다른 케미스트리 보일 것"

기사승인 2020.07.06 18:17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레드벨벳 첫 유닛 아이린&슬기. 제공| SM엔터테인먼트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레드벨벳 첫 유닛 레드벨벳 아이린&슬기가 유닛으로 데뷔했다.

레드벨벳-아이린&슬기는 6일 오후 6시 첫 미니앨범 '몬스터'를 발표했다. 레드벨벳에서 유닛이 나온 것은 아이린&슬기가 처음이다. 

유닛으로 새로운 활동에 나서게 된 두 사람은 활동에 앞서 설렘을 전했다. 아이린은 "새로운 모습을 보여드리는 것이기 때문에 어떻게 봐주실지 기대도 되고 떨리기도 한다. 열심히 준비했으니 많이 사랑해달라"고 당부했고, 슬기는 "레드벨벳의 첫 유닛이라 잘해야 한다는 부담감도 있었지만, 아이린 언니와는 오래 전부터 함께 연습하고 호흡을 맞춰왔기 때문에 케미스트리에 있어서는 누구보다 자신 있었다. 아이린&슬기의 새로운 모습 기대하셔도 좋을 것 같다"고 했다.

데뷔 전 SM 루키즈의 유닛으로 S.E.S의 '비 내추럴'을 커버하기도 한 두 사람은 비주얼은 물론 보컬, 퍼포먼스에서도 완벽한 합을 자랑했다. 아이린은 "데뷔 전부터 둘이 합을 많이 맞춰왔는데 그 시너지 덕분이지 않나 생각한다"고 했고, 슬기는 "레드벨벳 멤버들 중 가장 오랜 시간을 함께 하면서 만들어진 둘만의 케미스트리를 레드벨벳과는 다른 느낌으로 보여드릴 수 있을 거 같아 유닛을 하게 됐다"고 했다. 

6일 오후 6시 공개된 '몬스터'는 레드벨벳보다 더 어두워진 카리스마와 강렬해진 멜로디, 퍼포먼스가 시선을 압도한다. 아이린은 "지금까지 보여드린 모습보다 좀 더 멋지고, 좀 더 강렬한 매력을 보실 수 있을 것"이라고 했고, 슬기는 "레드벨벳은 레드처럼 상큼하기도 하고, 벨벳처럼 부드러운 모습도 보여드렸는데, 이번에는 더욱 강렬해진 것 같다. 둘의 케미를 완벽하게 보여줄 수 있는 퍼포먼스로 색다른 무대를 선보인다는 게 저희만의 매력이지 않나 생각한다"고 자신감을 보였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