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SPO광주] 타구 맞은 윤대경, 보호 차원 교체

기사승인 2020.07.02 20:58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한화 윤대경이 나지완의 강습타구에 맞고 주저앉았다. ⓒ 연합뉴스
[스포티비뉴스=광주, 신원철 기자] 한화 투수 윤대경이 타구에 오른팔을 맞고 교체됐다. 심각한 부상은 아니라 선수 보호 차원의 교체다. 

윤대경은 2일 광주 KIA전에서 6회 1사 2루를 막기 위해 워윅 서폴드에 이어 마운드에 올랐다. 그러나 세 타자만 상대하고 교체됐다. 나지완의 타구에 오른팔을 맞고 주저앉았다. 마운드 앞쪽에 떨어진 공을 포수 최재훈이 재빨리 주워 1루에 던져봤지만 내야안타가 됐다. 

인플레이 상황이 끝난 뒤 한화 트레이너들이 마운드로 달려와 윤대경의 상태를 살폈다. 한화는 바로 다음 투수 강재민을 올려 6회를 마무리했다. 

한화 구단 관계자는 "윤대경은 타구에 오른쪽 팔 맞아서 선수 보호 차원에서 교체했다. 교체 후 지금은 아이싱을 하고 있다"고 알렸다. 

스포티비뉴스=광주, 신원철 기자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