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예쁜 두여자 가진 정준호는 복터졌네…이하정, 딸 유담에 "내 평생 베프"

기사승인 2020.06.30 18:32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이하정과 유담 양(왼쪽부터). 출처ㅣ이하정 SNS

[스포티비뉴스=최영선 기자] 방송인 이하정이 딸 유담 양과 사랑스러운 근황을 전했다.

이하정은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내 평생 '베프'. 오랜만에 만난 MBC 후배가 저한테 머릿결이 왜 이렇게 됐냐며 트리트먼트 좀 받으라고 해서 거울을 보니 머리가. 그래도 유담이가 '엄마 괜찮아' 해주는 것 같은 느낌"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에는 딸과 머리를 다정하게 맞댄 채 카메라를 보며 미소 짓고 있는 이하정 모습이 담겼고, 유담 양은 마치 이하정을 위로하듯 걱정 어린 따뜻한 표정을 짓고 있어 눈길을 사로잡았다.

특히 두 모녀는 나란히 새하얀 피부를 뽐내며 남다른 비주얼을 뽐냈고, 이를 본 누리꾼들은 정준호는 전생에 나라를 구한 것 아니냐며 부러운 마음을 가득 표현했다.

이하정은 지난 2011년 배우 정준호와 결혼해 슬하에 아들 시욱 군과 유담 양을 두고 있다.

스포티비뉴스=최영선 기자 young77@spotvnews.co.kr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현장 제보(jebo@spotvnews.co.kr)를 기다립니다.]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