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장윤정X도경완 '노래가 좋아', KBS2로 이동…화요일 저녁 사로잡는다[공식입장]

기사승인 2020.06.30 14:08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KBS2 '노래가 좋아' MC 장윤정(오른쪽), 도경완 부부. 제공|KBS2
[스포티비뉴스=박소현 기자] '노래가 좋아'가 KBS1에서 KBS2로 편성 시간대를 옮겨 시청자와 만난다. 

KBS1에서 매주 토요일 오전 방송된 '노래가 좋아'는 30일부터 매주 화요일 오후 8시 30분으로 자리를 옮긴다. 장윤정, 도경완 부부가 계속 MC를 맡는다. 

'노래가 좋아'에는 '트로트 신동 특집' 무대가 펼쳐진다. 정동원 홍잠언 남승민 전유진 등 화제의 트로트 신동을 배출한 '노래가 좋아'에서 차세대 트로트 신동을 찾는다. 이무송과 김미려 샘 오취리, 나태주 등이 심사위원으로 등장해 원석 발굴에 나선다. 

'노래가 좋아' 측은 "다섯 명의 트로트 신동이 등장, 나이가 믿기지 않는 뛰어난 트로트 실력을 선보일 예정"이라며 "무대를 즐기는 표정과 섬세한 제스처까지 끼가 상당하다. 프로에 가까운 무대를 보여준 참가자에게는 나태주가 '내가 배워야겠다'고 할 정도"라며 기대를 당부했다. 

스포티비뉴스=박소현 기자 sohyunpark@spotvnews.co.kr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현장 제보(jebo@spotvnews.co.kr)를 기다립니다.]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