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프로 스포츠 제한적 관중 허용"…문체부 발표

기사승인 2020.06.28 17:00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문화체육관광부 박양우 장관(앞줄 오른쪽)과 대한체육회 이기흥 회장(앞줄 왼쪽)은 지난 2월 서울 공릉동 태릉국제스케이트장을 찾아 코로나19 대응 방역체계를 점검했다. ⓒ 문화체육관광부
[스포티비뉴스=박대현 기자] 프로 스포츠 경기에 관중 입장이 제한적으로 허용된다.

문화체육관광부는 28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의 '거리두기 단계별 기준과 실행 방안' 발표에 따라 "야구와 축구 등 프로 스포츠의 제한적 관중 입장을 허용한다"고 밝혔다.

지난달 초중순 개막한 국내 프로 스포츠는 그간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무관중 경기를 이어왔다. 프로야구와 프로축구, 프로여자골프가 대표적.

문체부는 방역 당국과 협의를 거쳐 관중 허용 규모와 경기 일시 등 세부 계획을 다음 주까지 확정하고, 경기장에서 코로나19 확산 사례가 발생치 않도록 여러 프로 단체와 논의할 예정이다.

관중 입장에 따른 철저한 방역 계획을 수립하고 디테일을 점검한다는 계획이다.

스포티비뉴스=박대현 기자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현장 제보(jebo@spotvnews.co.kr)를 기다립니다.]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