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SPO 톡] '우세 3연전 확보' 허삼영 감독 "허윤동 볼넷 1개뿐인 점 좋아"

기사승인 2020.06.03 21:57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허윤동 ⓒ곽혜미 기자
▲ 허삼영 감독 ⓒ곽혜미 기자
[스포티비뉴스=잠실, 박성윤 기자] 삼성 라이온즈 허삼영 감독이 3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 리그 LG 트윈스와 경기에서 12-6으로 이긴 뒤 승리 소감을 남겼다.

이날 삼성 타선에서는 이원석이 3안타(1홈런) 8타점으로 활약했다. 타일러 살라디노는 좌월 2점 홈런으로 이원석을 지원했다. 마운드에서는 선발투수 허윤동이 5이닝 3실점으로 시즌 2승을 챙겼다.

경기 후 허 감독은 "선발 허윤동이 5이닝을 잘 막으며 경기를 만들어줬다. 어려운 고비를 넘기는 경기력이 인상적이었다. 볼넷이 하나뿐인 점이 좋았다. 이제 엔트리에서 말소되면 퓨처스리그에서 한 두 가지 약점을 잘 정비하며 다음 1군 등판을 준비했으면 한다"며 선발투수 허윤동 투구를 칭찬했다.

이어 허 감독은 "허윤동 승리를 화끈하게 지원해준 이원석이 중심타자로 너무 잘해준 경기였다"며 타선에서 폭발한 이원석 활약도 언급했다.

스포티비뉴스=잠실, 박성윤 기자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현장 제보(jebo@spotvnews.co.kr)를 기다립니다.]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