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토론토의 류현진 영입, 올바른 방향 증거” 美 매체

기사승인 2020.04.09 08:02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토론토 류현진. ⓒ연합뉴스
[스포티비뉴스=고봉준 기자] “류현진 영입은 올바른 방향으로 향하고 있다는 상징이다.”

미국 CBS스포츠가 9일(한국시간) 토론토 블루제이스를 미래가 밝은 10개 구단 중 하나로 선정했다. 류현진의 영입이 이를 뒷받침했다.

매체는 “FA 류현진 영입은 팀이 올바른 방향으로 진입하고 있음을 상징한다”고 높게 평가했다. 이어 “토론토는 올 시즌 블라디미르 게레로 주니어와 보 비셋이 풀타임으로 뛰고, 네이트 피어슨도 합류한다. 또, 루어데스 구리엘과 캐번 비지오와 같은 주목해야 할 젊은 선수들이 많다”고 설명했다.

이어 “토론토는 (같은 지구인) 보스턴 레드삭스가 어떻게 되느냐를 따라 3위까지 차지할 수도 있다”고 예상했다.

함께 선정된 팀은 젊은 선수들이 많고, 팜 시스템이 잘 갖춰진 구단이었다. 토론토와 함께 샌디에이고 파드레스, 시카고 화이트삭스, 텍사스 레인저스, 시애틀 매리너스, 마이애미 말린스, 피츠버그 파이어리츠, 캔자스시티 로열스, 디트로이트 타이거즈, 볼티모어 오리올스가 미래가 밝은 10개 구단으로 꼽혔다.

스포티비뉴스=고봉준 기자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현장 제보(jebo@spotvnews.co.kr)를 기다립니다.]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