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시즌 종료' 전자랜드, 면 마스크 제작 봉사 활동 나선다

기사승인 2020.03.27 11:07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인천 전자랜드 ⓒKBL
[스포티비뉴스=이민재 기자] 인천 전자랜드가 봉사에 나선다.

전자랜드 구단은 27일 "전자랜드 선수단이 인천 지역 주민들을 위해 면 마스크 제작 봉사 활동에 나선다"고 밝혔다. 

이어 "전자랜드 구단은 팬들에게 받은 사랑을 인천 지역사회에 갚고자 이번 봉사 활동에 참여하게 됐다"고 봉사 활동에 나선 배경을 설명했다.

오는 3월 30일부터 5일간 유도훈 감독을 비롯한 전자랜드 선수단은 인천광역시 계양구 자원봉사센터에서 진행하고 있는 면 마스크 제작 봉사 활동에 참여한다. 실밥 제거, 포장 등 손길이 필요한 업무에 배치되어 일손을 거들 예정이다. 제작된 면 마스크는 홀몸 어르신, 취약 계층 등 마스크가 꼭 필요한 주민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홈경기 팬들에게 선물로 제공될 예정이었던 음료와 간식거리도 준비할 예정이다. 선수들과 함께 참여하는 자원봉사자들의 휴식과 충전을 위해 제공하기로 했다.

이번 봉사 활동에 선수단은 3명씩 조를 편성해 정해진 시간 동안 활동하게 된다. 참가 선수들은 발열 체크 등 몸에 이상 징후가 없는지 사전에 검사한 후 참여하며, 각각 일정 거리를 유지하고 개인위생을 준수하며 봉사 활동에 임할 예정이다.

스포티비뉴스=이민재 기자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현장 제보(jebo@spotvnews.co.kr)를 기다립니다.]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