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프로농구도 시즌 조기 종료…KBL "DB와 SK가 공동 1위"

기사승인 2020.03.24 11:04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스포츠타임'은 스포츠 프리미엄 영상 컨텐츠 브랜드입니다. 현장감 있는 생생한 스포츠 뉴스는 물론,
전문가들과 함께 해외축구 NBA UFC 등 다양한 종목 경기를 분석합니다.
▲ KBL이 이사회를 통해 시즌 종료를 발표했다 ⓒ 곽혜미 기자
[스포티비뉴스=논현동, 맹봉주 기자 / 임창만 영상 기자] 프로농구도 시즌 조기 종료를 선언했다. 여자프로농구, 남녀프로배구에 이어서 프로스포츠들이 잇달아 시즌을 일찍 마치고 있다.

KBL(한국프로농구연맹)은 24일 오전 8시 서울 강남구 논현동 KBL 센터에서 이사회를 열었다. 29일 예정된 시즌 재개 여부를 결정하기 위해서였다.

지난 2일 KBL은 이사회를 통해 28일까지 정규 시즌을 중단하기로 했다. 빠르게 확산되는 코로나19 여파 영향이었다. 특히 지난달 29일 전주 KCC 선수단이 묵은 전주 숙소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온 게 결정타였다.

이날 KBL엔 10개 팀 단장들과 이정대 KBL 총재, 김동광 경기력본부장 등이 모여 시즌 재개 여부를 논의했다. 2시간 30분 동안 진행된 이사회의 결과는 시즌 조기 종료였다.

KBL로서는 선택지가 많지 않았다. 국내 코로나19 확진자는 계속해서 늘어나고 이에 WKBL(한국여자프로농구연맹)과 KOVO(한국프로배구연맹)는 잔여 일정을 모두 취소하고 시즌을 일찍 문 닫았다. 때문에 이사회 전부터 "KBL이 시즌 재개 결정은 못할 것이다. 시즌 종료 쪽으로 가닥을 잡을 것"이라는 예측이 나왔다.

결국 예상대로 시즌 종료 발표가 나왔다. KBL은 "시즌을 종료한다. 현재 성적대로 원주 DB와 서울 SK가 공동 1위가 된다"고 밝혔다.

스포티비뉴스=논현동, 맹봉주 기자 / 임창만 영상 기자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현장 제보(jebo@spotvnews.co.kr)를 기다립니다.]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