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KPGA 회원·임직원, 코로나19 기부금 전달

기사승인 2020.03.10 17:32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KPGA 구자철 회장 ⓒKPGA
[스포티비뉴스=정형근 기자] 한국프로골프협회(회장 구자철, 이하 KPGA) 회원과 임직원들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기부에 동참했다.

KPGA는 "회원들과 임직원의 모금 운동으로 조성된 4,750만 원을 대한적십자사에 전달했다"고 9일 밝혔다.  

KPGA는 지난 5일부터 KPGA 홈페이지를 통해 모금 운동을 진행했다. 구자철 회장은 개인 SNS를 통해 기부 동참을 이끌었고 이를 본 ‘골프를 사랑하는 모임’ 등의 일반 팬들도 뜻을 함께하며 그 의미를 더했다.

기부금은 마스크 등의 위생용품과 긴급구호품을 취약계층에게 지급하는 데 쓰일 예정이다.

구자철 회장은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모금 운동에 동참해주신 많은 분께 감사드린다”며 “강이 모여 바다를 이루듯 우리의 작은 정성이 모여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분들에게 큰 사랑과 희망으로 전달되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이어 “KPGA는 골프를 좋아하시는 많은 분들께 큰 사랑을 받고 있다. 코로나19로 인해 실의에 빠진 분들께 우리가 받은 사랑을 나눠드려야 할 때”라며 “IMF 외환위기를 이겨내고 메르스를 떨쳐낸 것처럼 국민 모두 지금 상황을 슬기롭게 헤쳐나갈 것이라 믿어 의심치 않는다”고 밝혔다.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