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사랑의 불시착' 서지혜 "좋았던 건 너였다" 오열…김정현, 결국 숨졌다

기사승인 2020.02.16 21:21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tvN '사랑의 불시착' 사진│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송지나 기자] tvN '사랑의 불시착' 김정현이 구급차에서 결국 숨을 거뒀다.

16일 방송된 tvN '사랑의 불시착'에서는 서단(서지혜)이 구승준(김정현)에게 마음을 고백했다.

구급차에 탄 승준은 힘겹게 눈을 떴고 단은 "기회 주려고 그랬다고. 당신이 찾아올 때까지 기다리려고 그랬단 말이야"라며 승준이 해준 말이 기뻤다며 눈물 흘렸다.

승준은 산소호흡기를 떼고 "근데 뭐가 좋았던 거예요?"라 궁금했던 것에 대해 물었다. 단은 "너, 너였어. 구승준 너였다고"라 대답했다. 승준은 "그럴 줄 알았어"라 말했지만, 대답을 듣자마자 단의 손을 놓치며 숨이 끊어졌다.

단은 정신 잃은 승준을 살려달라며 애원했으나 의료진은 승준에게서 호흡기를 떼냈고, 승준은 그대로 눈을 감았다.

스포티비뉴스=송지나 기자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현장 제보(jebo@spotvnews.co.kr)를 기다립니다.]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