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스포츠타임 현장] ‘발롱도르 후보 클래스’ 손흥민, 팬들은 뜨거운 기립 박수

기사승인 2019.10.23 12:00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손흥민
▲ 손흥민 ⓒ신인섭 통신원

[스포티비뉴스=런던(영국), 신인섭 통신원발롱도르 후보다운 활약이었다.

토트넘 홋스퍼는 23일 새벽 4(한국 시간)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B3라운드에서 츠르베나 즈베즈다에 5-0 대승을 거뒀다. 이로써 토트넘은 승점 4점으로 바이에른 뮌헨(9)에 이어 2위에 자리했다.

토트넘의 최근 성적과는 대조적으로 토트넘 훗스퍼 스타디움의 분위기는 뜨거웠다. 전광판에 선발 명단이 발표되며 선수들이 호명되자 많은 팬들은 환호와 박수갈채를 아끼지 않았다. 팬들의 응원에 손흥민은 득점으로 답했다. 손흥민은 전반 15분과 44분 팀의 2, 3번째 득점을 터트렸다. 이로써 손흥민은 유럽 121골로 차범근과 타이를 기록했다.

후반전 토트넘 팬들도 손흥민의 해트트릭을 바랐다. 손흥민이 볼을 잡을 때면 토트넘 팬들은 기립하며 기대감을 나타냈다. 특히 63분 골포스트를 살짝 빗나간 손흥민의 슈팅에 팬들도 아쉬워했다. 후반 12분 라멜라의 쐐기골이 터지자 최근 평양 원정으로 피로가 누적된 손흥민을 교체해주었다. 모든 토트넘 팬들은 손흥민의 교체에 기립 박수를 보내주었다.

2019-20 시즌부터 바뀐 교체 규정에 의해 손흥민은 가까운 터치라인으로 빠져나온 뒤 벤치로 복귀했다. 북쪽 스탠드를 지나온 손흥민은 팬들에게 악수까지 해주는 서비스를 보여주기도 했다. 경기 종료 후 손흥민은 찾아온 팬들에게 인사를 보내주며 감사의 표시를 했다. 손흥민이 왜 발롱도르 최종후보 30인에 포함됐는지를 보여준 경기였다.

스포티비뉴스=런던(영국), 신인섭 통신원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