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준PO4 프리게임] 장정석 감독 "브리검 불펜, 연장간다면 고려"

기사승인 2019.10.10 17:23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브리검 ⓒ한희재 기자

[스포티비뉴스=잠실, 김건일 기자] 키움은 4차전에 미출장 선수로 전날 선발이었던 이승호와 2차전 선발 에릭 요키시를 결정했다.

바꿔 말하면 1차전 선발이었던 제이크 브리검은 출장 가능 상태.

장정석 키움 감독은 10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리는 '2019 신한은행 MYCAR KBO리그 포스트시즌' LG와 준플레이오프 4차전을 앞두고 "가능하면 안 쓰려 한다"고 말했다.

장 감독은 "생각은 하고 그렇게 했는데, 연장 가면 모르겠지만 최대한 안 쓰려고 한다"고 설명했다.

키움은 포수 주효상과 3루수 송성문을 새롭게 선발 라인업에 넣었다. 장 감독은 "박동원이 아직 선발로 나서기에 무리다. 송성문은 최근 타격감이 좋아서 먼저 넣었다"고 밝혔다.

▲ 장정석 감독 ⓒ한희재 기자

-브리검이 미출장 선수에 들어가지 않았다. 불펜 투입을 생각한 결정인지.
생각은 하는데 안 쓸 예정. 연장 가면 모르겠지만 최대한 안 쓰려 한다.

-김하성을 다시 2번으로 올린 이유는
김하성은 항상 (타순을) 왔다갔다 했다. 2번에 있을 때 주로에서 움직임 등이 적극적이다. 샌즈가 좀 안 맞다 보니 순서를 바꿔 봤다.

-송성문이 3루수인데
지금까지 김웅빈에게 계속 기회를 줬다. 김웅빈이 좋다. 하지만 최근 페이스에선 송성문의 타격감이 괜찮아 보여서 오늘은 먼저 넣었다.

-다득점 경기를 예상한 것인가
선발만 보면 다득점을 예상하겠지만 양쪽 더그아웃에서 가만히 있겠나. 최대한 빠르게 움직여서 대처를 하지 않을까. 오늘도 투수전을 예상한다. 물론 (타선이) 터지길 바란다.

-작전을 많이 썼는데
상황이 오면 번트나 작전을 시도해서 점수를 내려 했는데, 어젠 실패했다. 상황이 어떤 타자에게 걸리느냐에 따라 지시하겠다.

-조상우 투입 시기는
오늘도 중요한 상황이 이른 타이밍에 오면 낼 수 있다. 중간 투수는 최장 2이닝을 생각하고 있다.

-불펜 투입이 빠른데
늦는 것보단 빠른 게 낫다고 생각한다. 중간이 강한 우리 팀 상황상 빠른 교체가 낫다.

-샌즈가 타순에 영향을 받는지
그렇게 생각하지 않는다. 단지 최근 상대했던 투수들이 준비를 잘했다고 생각한다. 컨디션은 나쁘지 않다. 오늘 갑자기 잘 칠 수도 있는 것이다.

스포티비뉴스=잠실, 김건일 기자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