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골목식당' 정인선, 둔촌동 옛날돈가스집 긴급투입→핵심 '풋고추'도 호평

기사승인 2019.10.09 23:47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SBS '골목식당' 사진│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송지나 기자] SBS '골목식당' 옛날돈가스집이 무사히 첫 장사를 마쳤다. 

9일 방송된 SBS '골목식당'에서는 정인선이 둔촌동 옛날돈가스집에 긴급 투입되었다.

정인선은 업그레이드 후 첫 장사를 개시한 둔촌동 옛날돈가스집을 돕기로 했다. 정신 없는 와중에 주방을 대신해 홀 서빙에 나선 정인선은 새로 개시한 풋고추 및 전체적인 홀 분위기를 여유롭게 만들었다.

믿음직하게 홀을 담당하는 정인선 덕분에 주방은 순조롭게 돌아가게 된만큼 사장부부는 요리에 집중했고 사이 좋게 주방 일을 분담하며 무사히 첫 장사를 마쳤다.

한편, 백종원은 풋고추에 좋은 반응을 보이는 손님들을 보며 "아재 입맛이라" 걱정했다며 안도했고 잔반이 많이 남았던 과거와 확연히 달라진 모습이었다.

스포티비뉴스=송지나 기자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