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동백꽃필무렵' 공효진♥강하늘, 본격 썸 시작 "오래오래 따뜻하고 싶어요"

기사승인 2019.10.09 22:16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KBS2 '동백꽃 필 무렵' 사진│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송지나 기자] KBS2 '동백꽃 필 무렵' 공효진이 강하늘과 썸을 타기로 했다. 

9일 방송된 KBS2 '동백꽃 필 무렵'에서는 동백(공효진)과 황용식(강하늘)에게 솔직해졌다.

용식과 동백은 만두를 먹기로 했다. 동백은 나란히 앉은 용식에게 "저 용식씨 신경 쓰이는 거 맞고요"라고 자신의 감정을 인정했다. 하지만 곽덕순(고두심)이 신경 쓰였고, 관계의 진전을 기대하는 용식에게는 사귀지 않는다고 말했다.

용식은 기대했던 것과 다른 동백의 말에 실망했으나 동백은 "불같이 사귀지 말고 천천히 따끈해요"라고 지금까지 불같았던 사이에 실망했던 과거를 고백했다. 이런 동백에 "우리가 뭘 하긴 하자는 거죠?"라 묻는 용식은 기대감에 차 있었다. 동백은 "우리 썸 타봐요. 오래오래 따뜻하고 싶어요"라 마음을 전했다.

감동한 용식은 눈물을 훔쳤고 동백과 용식의 공식적인 썸이 시작되었다.

스포티비뉴스=송지나 기자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