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살림남2' 김승현, 평소와 다른 면모에 연애의심…승현母"혹시 공연하는 사람중에?"

기사승인 2019.10.09 21:28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KBS2 '살림하는 남자들2' 사진│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송지나 기자] KBS2 '살림하는 남자들2' 김승현의 부모가 며느리를 찾아 나섰다. 

9일 방송된 KBS2 '살림하는 남자들2' 에서는 김승현이 달라진 면모를 보였다.

김승현의 부모는 평소와 다른 김승현의 모습에 직접 '김승현의 그녀'를 찾기 위해 공연장을 찾았다. 동생인 김승환이 달라진 김승현의 모습을 의심하며 부모님에게 단서를 알려준 것.

김승현 어머니는 아버지에게 어떤 며느리를 원하냐고 물었다. 어머니는 키도 김승현과 비슷하며 웃는 상이 좋다고 말했고, 아버지는 "키가 크면 싱겁다"고 말했다. 이에 어머니는 "자긴 키 쩍은데도 싱거운데"라며 아버지를 타박했다.

아버지가 원하는 며느리는 여러 가지 원하는 게 많아 까다로웠다. 어머니가 과거 시집 왔을 당시를 회상하며 타박하자 아버지는 "광산 김씨 며느리 되기가 쉬운 줄 알아?"라고 반박했다. 하지만 "시집올 사람 아무도 없겠다"라는 말에 결국 입을 닫았다.

스포티비뉴스=송지나 기자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