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미우새' 임원희, 결혼식 다녀와 더욱 씁쓸한 '짠희'…박세리 "인간극장 보는 듯"

기사승인 2019.09.22 21:42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SBS '미운 우리 새끼' 사진│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송지나 기자] SBS '미운 우리 새끼' 임원희가 '짠희'의 면모를 드러냈다. 

22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임원희가 사촌 동생 결혼식에 다녀왔다.

임원희는 모두가 장가를 걱정하는 결혼식에 다녀오며 짠하게 집으로 돌아왔다. 귀가한 임원희 손에는 막걸리가 담긴 봉투가 함께 했해 짠한 '짠희'의 면모를 드러냈다.

하지만 막걸리와 함께 할 안주로 두부김치와 소시지 김치볶음을 준비했고, 잘 차려진 한 상과 함께 한 건 '인간극장'이었다.

게스트로 등장한 박세리는 임원희의 VCR을 보며 "느낌은 인간극장 보면서 액자식으로 인간극장 보는 거 같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스포티비뉴스=송지나 기자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