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우혜미 소속사 "우혜미 사망, 슬픈 소식 안타까워…명복 빌어달라"[전문]

기사승인 2019.09.22 16:04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우혜미가 21일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제공|다운타운 이엔엠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오디션 프로그램 '보이스 코리아' 출신 우혜미가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난 가운데, 소속사가 직접 입장을 밝혔다.

우혜미 소속사 다운타운이엔엠은 22일 "우혜미가 지난 21일 자택에서 유명을 달리했다"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슬픈 소식을 전하게 되어 안타까운 마음을 전한다"며 "유족의 뜻에 따라 조용히 장례가 치러질 예정이다. 짧은 생을 마감한 고인의 명복을 빌어주시길 간곡히 바란다"고 밝혔다.

22일 경찰에 따르면 우혜미는 21일 밤 서울 마포구 망원동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향년 31세.

우혜미는 이틀 전부터 지인들의 연락이 닿지 않는 상태였다. 정확한 사인도 밝혀지지 않았다. 소속사 관계자에 따르면 우혜미는 21일 새 싱글 뮤직비디오 관련 미팅을 하기로 했지만 자리에 나오지 않았고, 연락도 받지 않았다. 

우혜미는 지난 2012년 엠넷 '보이스 코리아' 시즌1에 출연, 개성있는 목소리로 톱4까지 진출하며 이름을 알렸다. 개리 '바람이나 좀 쐐' 피처링으로 참여하며 사랑받았고, 지난 7월에는 첫 번째 미니앨범 's.s.t'를 내고 활동했다.

우혜미 빈소는 서울 강동 성심병원에 마련됐다. 발인은 23일 오전 11시다.

다음은 우혜미 소속사 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가수 우혜미 소속사 다운타운이엔엠입니다.

우혜미가 지난 21일 자택에서 유명을 달리했습니다. 슬픈 소식을 전하게 되어 안타까운 마음을 전합니다.

고인의 빈소는 서울 강동 성심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으며, 유족의 뜻에 따라 조용히 장례가 치러질 예정입니다. 짧은 생을 마감한 고인의 명복을 빌어주시길 간곡히 바랍니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