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레드냅, 오타멘디 비판 “조기 축구선수도 그렇게 안 해”

기사승인 2019.09.15 19:34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soccer

[스포티비뉴스=박주성 기자] 해리 레드냅 전 감독이 니콜라스 오타멘디의 실수를 비판했다.

맨체스터 시티는 15일 새벽(한국 시간) 영국 노리치 캐로우 로드에서 열린 2019-20 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5라운드에서 노리치 시티에 2-3으로 패배했다. 이번 패배로 맨시티는 승점 10점에 머물며 리버풀과 5점 차이로 뒤지게 됐다.

경기 후 레드냅은 오타멘디의 실수를 따끔하게 비판했다. 그는 영국 언론 데일리 메일을 통해 세 번째 골은 정상급 선수가 그런 실수를 했다는 것이 정말 믿을 수 없다. 오타멘디는 터치를 했는데 그는 본인의 지역에서 손을 올렸다. 무엇에 대해 불평하고 있는 걸까? 어떤 조기 축구 선수도 그렇게 하지 않는다. 과르디올라 감독은 어려운 일을 얻게 됐다. 그는 센터백 두 선수가 함께 뛸 수 있는 방법을 찾아야 한다고 했다.

이어 나는 집중력과 상대에게 압박을 하고 공을 찾는 걸 말한다. 그들은 그런 것이 없었다. 그들은 일방적인 방법을 수행하지 않았다. 마지막 10분 동안에만 그런 모습을 보여줬다. 두 번째 실점은 그들이 라포르테를 얼마나 그리워하는 걸 보여줬다. 오타멘디와 스톤스의 조화는 없었다. 라포르테와 함께 있어야 그들은 안정감을 가질 수 있다고 평가했다.

스포티비뉴스=박주성 기자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