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구혜선, 왜 안재현과 불화 폭로했나 "어머니 충격으로 건강 안좋아"[공식입장]

기사승인 2019.08.18 08:22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남편 안재현과의 불화를 SNS를 통해 공개한 구혜선. ⓒ한희재 기자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배우 구혜선이 안재현과 불화를 SNS를 통해 공개한 이유를 밝혔다.

구혜선은 18일 자신의 SNS를 통해 "어머니가 충격을 받아서 건강 상태가 매우 좋지 않아 글을 올리게 됐다. 죄송하다"라고 심경을 밝혔다. 

앞서 구혜선은 자신의 SNS에 "권태기로 변심한 남편(안재현)은 이혼을 원하고 저는 가정을 지키려고 한다"며 "다음주에 남편 측으로부터 보도기사를 낸다고 해 전혀 사실이 아님을 알려드린다. 진실되기를 바라며"라고 글을 올렸다. 

안재현과 이혼을 원하지 않는다는 구혜선은 안재현과 나눈 문자를 공개하기도 했다. 안재현은 "이미 그저께 삼일 전 당신이 준 합의서랑 언론에 올릴 글 다음주에 내겠다고 '신서유기' 측과 이야기 나눈 상황이다"라며 "이미 합의된 거고 서류만 남았다. 지금 의미가 없는 만남인 것 같고, 예정대로 진행하고 어머니 만나겠다. 내가 통화 안 드린 것도 아니고"라고 말했다. 

그러나 구혜선은 "결혼할 때 설득했던 것처럼 이혼에 대한 설득도 책임지도 해달라. 서류 정리는 어려운 게 아니니"라고 답하며 "내 엄마보다 일이 먼저라고? 이런 괘씸한 이야기가 어딨어. 인정사정없이 굴면 나도 가만있지 않을 거야. 직접 만나서 사죄드려. 결혼할 때 했던 말들 책임지지 못한 것에 대해서. 일이 뭐가 중요해. 내 엄마보다 중요하다면 나 정말 참지 않을 거야"라고 경고했다.

구혜선과 안재현은 KBS2 드라마 '블러드'에 함께 출연하며 실제 연인으로 발전했고, 약 1년 간의 열애 끝에 2016년 5월 결혼했다. 결혼 후에는 tvN '신혼일기'에 동반 출연해 결혼 생활을 공개하기도 했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