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불청' '사랑일뿐야' 김민우 새친구로 등장… 현실은 너무 바쁜 '김부장'

기사승인 2019.08.13 23:51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SBS '불타는 청춘' 사진│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송지나 기자] SBS '불타는 청춘' 김민우가 불청 여행의 기대감을 드러냈다. 

13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새 친구 김민우가 등장했다.

불청 새 친구로 김민우가 경기도 가평을 방문했다. 김민우는 과거 '사랑일 뿐야' '입양열차 안에서'를 연이어 히트시킨 가수였다.

도착하자마자 선착장에서 비를 피한 김민우는 첫 불청을 기념해 준비한 블루투스 스피커와 샴페인, 와인을 자랑하며 설레했다. 하지만 준비물을 소개하는 동시에 계속해서 휴대전화가 울렸다. 초고속 승진을 자랑하는 자동차 딜러답게 매우 바빴던 것.

김민우는 제작진에게 "벨소리를 진동으로 해놔야 되죠? 왜냐면 못들을 까봐"라며 양해를 구하는 와중에도 연신 전화가 울렸고, 일과 휴가가 구분 되지 않는 '김부장' 모드를 보였다.

스포티비뉴스=송지나 기자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