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불청' 이연수♥최성국 "나 없는 동안 신났던데" 돌아온 '미국부부' 케미

기사승인 2019.08.13 23:42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SBS '불타는 청춘' 사진│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송지나 기자] SBS '불타는 청춘' 이연수가 오랜만에 등장했다. 

13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이연수와 최성국이 '미국부부' 케미를 드러냈다.

오랜만에 등장한 이연수는 최성국과 함께 차에서 내렸다. '미국부부'로 활약했던 두 사람은 여전히 다정하게 투닥거렸고, 특히 이연수는 "그 사이에 뭐 아주 신났던데"라고 최성국에 귀여운 질투를 보였다.

함께 등장한 최성국과 이연수를 보며 모두 반가워했고, 최성국은 "저희 신혼여행 갔다 오는 길이에요"라 능청스럽게 말했다. 이어 김광규를 장인어른이라 칭하며 절을 올리겠다고 말했다.

장모님 역할로 자연스레 김광규 옆자리에 앉은 김혜림을 보며 최성국은 "둘이 사귀면 안 돼요?"라 물어 웃음을 불렀고, 이연수는 "방송으로 보니까 아주 신났더라구요. 제가 없는 동안에"라 김광규에게 고자질해 현실 부부 케미를 드러냈다.

스포티비뉴스=송지나 기자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